최저임금 무력화 법안 저지를 위한 피켓시위, 전국 모든 대형마트에서 시작

 

 

최저임금 무력화 법안 저지를 위한 피켓시위, 전국 모든 대형마트에서 시작

 

최저임금 산입범위를 확대하려는 국회 환노위 법안처리에 맞서 전국의 모든 마트노동자들이 오늘부터 대형마트 앞 피켓시위에 나섰습니다.

 

마트노조는 14일부터 15일까지 우리 홈플러스를 비롯해 이마트와 롯데마트 등 전국의 모든 대형마트 앞에서 피켓시위를 펼칠 예정입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환노위)는 16일 법안소위를 열어 최저임금 산입범위를 확대하려고 계획중입니다. 최저임금 산입범위에 상여금과 근속수당 등을 포함하게 되면 최저임금 인상이 무력화됩니다.

 

50만 마트노동자들은 재벌의 하수인으로 전락해 최저임금 인상을 무력화하려는 국회 환노위를 강력히 규탄하며 16일 법안소위 통과를 반드시 저지할 것입니다.

 

<마트노조 긴급투쟁지침>

 

  1. 전 지회는 3/9일부터 긴급속보를 부착, 배포한다.
  2. 전 지회는 3/9일부터 긴급의견서 온라인 서명운동을 모든 조합원, 동료노동자에 전파하고 조직한다.
  3. 전 지회는 3/1415 양일간 점심/저녁시간에 매장 앞 피켓시위 등 항의행동에 돌입한다.
  4. 전 지역본부는 3/1415 민주노총 지역본부 등과 함께 민주당 항의행동을 조직한다.
  5. 316일 전 조합원은 국회 환노위 소위가 열리는 날 지침에 따라 강력한 항의행동을 진행한다.